Hey, Kid ♪ 東方神起

TRI-ANGLE

마냥 신기해 모든게
좋았던 시골 어귀엔
맑은 시냇가의 반짝이는
작은 반딧불 새로

뛰어 놀며
지칠 줄도 모르는
그 앤 바로 어린 날
나의 모습인 걸

꼬마야 내 말 들어봐
지금처럼 맑은 그 웃음을
꽃잎에 담아봐
어느새 어른이 되면
달이 비춘 빛이 슬프면
언젠가 그리워할지도 몰라

그 소녈 보면 씩씩했던
나도 떨리는 내 맘
가만 바라보다 눈 마주치면
내 심장은 두근

행여 내 맘 들킬까 수줍음에
짓궂게도 장난만 친 걸

꼬마야 내 말 들어봐
자 울지 말고
예쁜 그 사랑을
이 곳에 채워 놔
어느새 어른이 되면
지금처럼 순수한 마음
너무나 그리워질지도 몰라

동전에 행복하고 노는게 좋고
옷들을 더럽히고 혼이 나도

마냥 재밌고
그저 즐거워
친구만 있으면
(I wanna love you
just like old days)

꼬마야 내말 들어봐
늘 지금처럼
맑은 그 웃음을
꽃잎에 담아봐
어느새 어른이 되면
달이 비춘 빛이 슬프면
언젠가

꼬마가 어른이 되면
무서워하던 옆집 큰 개들을
귀여워하겠지
사랑이 또 찾아오면
다정하게 널 안아주며
어린 날 떠올리며 웃어보네 oh
다시 안 올 소중한 날

믿어요 (I believe…)
Thanks to
TRI-ANGLE (Perfomed by 東方神起, BoA & The TRAX) – Extended version
내 여자친구가 되어줄래? (A Heartbeat Away)
Whatever they say (Accapella version)
Million Men
지금처럼 (Like Now)
I never let go
꼬마야 (Hey, Kid)
君はいつも (My Girl)
HUG
My Little Princess
The way U are
TRI-ANGLE (東方神起 version)